주요 내용으로 건너뛰기

8월 조각모음

새 지하철. 에스컬레이터가 많고 운전사님이 없다.

덕혜옹주 시사회. 공들인 것에 비해 조금 아쉬운 영화

거의 0에 수렴하는 기능

내가 좋아하는 대림미술관

터널 무대인사. 하정우 최고

그림 그릴때마다 : 그림그리고싶은데 귀찮다

그래서 일주일 째 이 상태다. 주기적으로 그려야하는 하정우...

바지 샀는데 귀엽다

세녕 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?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