몇 달 전에 그린 하정우. 사진과 더불어 그림도 모두 텀블러에 올렸는데 (+그라폴리오에도) 과정 사진 찍어 놓은 걸 올릴 수가 없어서 여기 또 올린다.. 뭔가 이렇게 과정을 정리하고 싶었다. 앞으로 과정 사진이 있는 그림은 여기에도 올릴 것이다. 없으면 안올림

 그림그리고 싶다.


세녕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?